닫기
HOME
열정 만나다
사랑을 전하다
즐거움을 나누다

BGF 리틀 텔레비전

알고 마시면 더 특별한
와인의 매력

서부산영업부 주현돈 주임


혹시 BGF 여러분께서는 와인 좋아하시나요?
최근에 읽은 와인 책에서 ‘와인을 마시는 열 가지 이유’ 가 있더라고요.
자, 그럼 와인을 마시는 이유 10가지에 대해 알아볼까요?

10위 건강에 좋아서

9위 새 친구를 사귀는데 효과적이라서

8위 평범한 햄버거도 특별하게 만들어 주니까

7위 세계 지리 공부를 시켜주어서

6위 길쭉한 맥주병보다 아름다운 와인 잔을 홀짝 거리는 게 훨씬 섹시해 보여서

5위 낭만적인 저녁에 화룡점정을 찍어주니까

4위 도수가 낮은 와인은 낮에 마셔도 일상에 무리가 없으니까

3위 색깔과 종류가 다양하고 폼 나는 이름도 엄청 많아서

2위 멋진 와인 액세서리를 사들일 핑계가 되니까


그럼 대망의 1위는!?

01. 그냥 맛이 ‘기똥차게’ 좋으니까


안녕하세요. 서부산영업부 주현돈 주임입니다. 제 이색 취미는 바로 그런 기똥차게 맛이 좋은 ‘와인 마시기’입니다. 와인이라 하면 왠지 돈 있는 사람들의 전유물이란 인식이 있었는데요. 하지만 과거와 달리, 오늘날에는 4,800원 저렴한 가격대로 CU에서 출시한 DON SIMON 등과 같이 일상 곳곳에서 접할 수 있게 되었어요.

와인을 쉽게 접할 수 있게 되면서 주변 지인들이 와인은 어떻게 마시면 더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을지 물어보는 분들이 많으시더라고요. 이번 기회를 통해 솔직담백한 와인의 세계에 빠져보는 건 어떨까요?

Q. 와인을 마시게 된 계기가 있을까요?
A. ‘신의 물방울’이란 만화책이 가장 큰 계기였어요, 만화책에서 주인공이 와인을 마시곤 ‘깊은 산골짜기 오래된 고목나무에 앉아 쉬고 있으니 무수한 장미꽃 다발이 내게 다가왔다’는 대사가 나오는데요. 제 와인의 시작은 “이게 정녕 와인을 마시면 느낄 수 있는 감정이란 말인가?”라는 호기심에 시작됐던 것 같아요. 아! 물론 제가 2015년도부터 마시기 시작했는데 아직까지 저런 감정을 느낀 적은 없답니다. 하지만 무수한 장미꽃다발 향은 진짜 느낄 수 있어요~!


Q. 소주 한병 4,000원인데 와인은 너무 비싼 거 아닌가요?
A. 이 질문 정말 많이 받았던 것 같아요. 그런데 와인 한 병이 소주 약 2병 정도 양에 도수는 보통 11~15도죠. 게다가 와인은 음식과 함께 먹기 때문에 보통 2~3시간 정도 마신답니다. 게다가 술을 못 마시는 분께 더할 나위 없이 좋죠. 또 와인은 그 맛만큼 분위기가 훌륭하기에 이성과 함께 마시는 것을 강력 추천 드립니다. 저 역시 와인을 통해 지금에 여자 친구를 만나고 있으니깐요 :-) 정리하자면 소주보다 가성비는 떨어지지만 ‘가심비’는 훌륭하다고 말할 수 있겠네요.

Q. 와인 구매 도전해보고 싶은데 너무 어려워요. 도와줘요!
A. 와인 구매에 망설이시는 분들 많으시죠. 이제부턴 세 가지만 기억하세요. 첫 번째, ‘Vivino’라는 어플을 이용합니다. 사진 한 장을 통해 세상 모든 와인의 가격, 평점, 후기까지 한눈에 볼 수 있어서 어디가서 바가지 쓸 일은 없습니다. 두 번째, 와인 판매 직원들을 적극적으로 활용합니다. 평소 내가 좋아하는 스타일의 와인들과 그날 예산을 부끄러워 말고 말하세요. 혹은 누구와 무엇을 먹으며 와인을 마실지 말해준다면 실패할 확률은 확 줄어들 겁니다.


Q. 인생 와인 혹은 추천 와인 있을까요?
A. 사실 제 인생 와인은 아직 못 찾았어요. 대신 추천 와인은 15,000원짜리 스페인 EVODIA 라는 레드와인입니다. 다들 의아해 하실 텐데 저 역시 몇 십만 원 호가하는 와인들도 많이 마셔봤지만 사람 입맛이 각기 다르듯 아무리 비싼 와인이라도 내 입 맛에 맞지 않으면 만 원짜리 와인만도 못 하다는게 제 생각입니다. 사람이 태어나 죽기 전까지 매일 한 병씩 마셔도 이 세상 와인을 다 못 마신다는 말이 있습니다. 여러분의 인생 와인을 죽기 전에 찾는다면 그것 또한 엄청난 행운일 겁니다.


Q. 마지막으로 나에게 와인이란?
A. 손발이 오글거릴 수도 있겠지만 평생 함께 할 친구인 것 같아요. 사실 제 꿈은 저만의 양조장을 차려 제 술을 직접 빚는 것이랍니다. 물론 아직 배워야 할 것들도 많아요. 그래서 타지에 가게 되면 그 지역 유명한 양조장을 꼭 한번 찾아가곤 합니다. 올해는 와인 소믈리에 자격증과 조주기능사 자격증 취득을 목표로 하고 있어요. 언젠가 될지 모르겠지만 제가 직접 만든 술이 전국 CU에서 발주할 수 있는 날이 왔으면 좋겠어요. 그날을 위해 이 글을 쓰는 오늘 저녁도 전 와인 한잔을 마십니다. 임직원 여러분들도 와인의 매력에 함께 빠져보아요~!

     

2건의 댓글이 있습니다.

연산돈

2020-04-14 15:27:35

업무도 취미도 너무 완벽한 주현돈 주임님 항상 응원합니다 ♡

서부산영업3팀

2020-04-13 16:04:38

우리 주임님 너무 멋진 취미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