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 Digital Magazine
닫기
Home
Be Passion
Good Friends
Fun Together

몽골로 퍼져나가는
BGF의 ESG 경영

G

Good Friends

#사회공헌 #친환경 #협약식

친환경에 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 요즘, BGF리테일이 지난 4월 유니세프한국위원회와 몽골 어린이들의 건강한 미래를 위한 ‘몽골의 친환경·고효율 게르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에 따라 BGF리테일은 유니세프한국위원회를 통해 3년간 50만 달러를 기부하며 최소 500가구 및 유치원 10개소에 친환경·고효율 게르 설치를 지원하게 됩니다.

정리 편집실 사진 조병우

BGF리테일은 4월 27일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옥에서 유니세프한국위원회와 ‘몽골의 친환경·고효율 게르(Ger) 사업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에 따라 BGF리테일은 몽골 어린이들의 건강한 미래를 위한 환경 보호 프로젝트에 힘을 모을 계획입니다.

이날 협약식에는 BGF리테일 이건준 대표,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이기철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으며, BGF리테일의 몽골 파트너사인 프리미엄그룹 간호약 아딜비쉬(Gankhuyag Adilbish) 회장과 유니세프몽골 알렉스 하이컨즈(Alex Heikens) 대표 및 몽골 정부 관계자들은 화상으로 협약식에 참여했습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BGF리테일은 유니세프한국위원회를 통해 3년간 50만 달러를 기부해 최소 500가구 및 유치원 10개소의 친환경·고효율 게르 설치를 지원하게 됩니다. 몽골은 수도 울란바토르에 전체 인구의 절반(45%)이 밀집해 있는데요. 그중 58%에 해당하는 약 87만 명이 몽골식 이동식 천막인 게르에서 생활하고 있습니다. 대다수의 게르는 석탄과 나무 등을 연료로 사용하기 때문에 임산부들과 어린이들이 저품질 연료를 소각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다량의 유해물질에 그대로 노출되는 문제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BGF리테일이 지원하는 친환경·고효율 게르는 전기 방식의 난방 및 보온 시스템으로 대기오염에 미치는 영향이 적을 뿐만 아니라 일반 게르 대비 열 손실률이 25%가량 낮아 에너지 사용량 절감에도 큰 효과가 있습니다. 화재의 위험도 낮아 아이들에게 안전하다는 것도 장점 중 하나입니다.

전통적인 게르에서 나무, 석탄 등의 땔감을 사용해 난방을 하고 음식을 조리하는 모습(위)과
전기 방식의 친환경·고효율 설비가 설치된 게르의 실내 모습(아래) / 사진제공=유니세프몽골사무소


BGF리테일과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게르의 실내 대기질 및 에너지 효율을 모니터링해 아이들의 주거 환경이 개선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계획입니다. BGF리테일이 이번 협약식을 통해 전달한 기부금은 전국 CU에 비치된 사랑의 동전모금함을 통해 CU 가맹점주와 고객들이 직접 모았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큽니다. 이에 BGF리테일 또한 가맹본부로서 뜻을 함께하기 위해 1억 원을 추가 기부했습니다.

이처럼 BGF리테일은 지난 2011년부터 사랑의 동전 모으기 캠페인을 통해 누구나 일상 속에서 손쉽게 기부를 실천할 수 있는 나눔 플랫폼 역할을 해오고 있습니다. 특히, 지난 10년간 BGF리테일과 전국 CU를 통해 모인 기부금은 약 20억 원 규모에 달합니다.

BGF리테일 사랑의 동전 기부금은 매년 유니세프한국위원회를 통해 ▲글로벌 아동친화도서관 환경 개선 프로젝트 ▲개발도상국 어린이 교육 지원 등 다양한 어린이 복지사업 등에 사용되고 있습니다.

이 밖에도 BGF리테일은 선택적 영수증 발급 제도를 도입해 종이영수증 미출력으로 절약된 비용을 환경기금으로 조성해 주요 황사·미세먼지 발원지로 꼽히는 몽골 및 중국 등지에서 수년간 사막화 방지사업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마포구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이건준 BGF리테일 사장(맨 좌측)과 이기철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사무총장(우측) 및 몽골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건준 사장은 “CU가 몽골 편의점 시장에서 당당히 1위에 오를 수 있도록 뜨거운 성원을 보내준 몽골 고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이번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됐다”라며 “BGF리테일은 앞으로도 글로벌 프랜차이저로서 책임감을 지니고 전 세계의 환경·사회·아동 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는 글로벌 ESG 경영을 실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BGF리테일은 지난 2018년 몽골의 대표 기업인 프리미엄 그룹과 손잡고 현지 편의점 시장에 진출하며 몽골과 인연을 맺었으며, 현재 몽골에는 110여 개의 CU가 운영되고 있습니다.